다음과 네이트가 손잡고 네이버 넘어설수 있을까?

Posted on

 

다음과 네이트가 손잡고 네이버 넘어설수 있을까?

 
포털업계 2위인 “다음”과 업계 3위인 “네이트”가 서로의 서비스를 공유하고 검색광고 영업에 협력한다는 내용의 포괄적 업무 제휴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합니다.

 

 

포털업계 선두업체인 네이버의 점유율이 70%에 가까운 상황에서 다음과 네이트의 업무제휴가 어떤 파급효과를 가져올지 주목되는 부분입니다.

 

 

이번에 다음과 네이트의 업무제휴 이면에는 네이버와 광고대행사 오버추어와의 결별이 주요 요인으로 작용했습니다.

오버추어는 네이버,다음,네이트,야후 등에 키워드 광고를 제공하던 업체로서

 

 

오버추어에서 제공하던 스폰서링크

 

 
네이버와 오버추어와의 결별로 오버추어에 광고하던 광고주들이 대거 네이버 광고대행사인 NBP로 이탈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현재 네이버는 파워링크라는 이름으로 키워드 광고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네이버의 광고시장 독주체제가 더욱 공고히 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에 다음과 네이트의 업무협력이 성사된 것으로 보여집니다.

 

다음은 검색부분이 강하고 네이트는 싸이월드,네이트온 등의 SNS서비스가 강점인 점을 보면 충분히 시너지 효과는 발생할 것으로 보여집니다.

 
이번 다음과 네이트의 제휴로 서로 로그인 없이 양사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될것으로 보여집니다.

 

 

다음 카페, 다음뷰 등에서 싸이월드에 올라온 새글을 볼 수 있고 네이트온에서 다음카페,블로그에 올라온 글을 볼 수 있을 전망입니다.

시장일각에서는 SK텔레콤이 네이트를 운영하는 SK컴즈를 통해서 다음을 인수단계에 들어간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사실 다음의 M&A 관련 루머는 예전에도 KT를 비롯해서 여러번 나온적이 있지만, 이번에는 루머에 그치지 않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우선 전망의 근거에는 네이버로 광고시장이 점차 쏠리는 시점이고, 다음의 입장에서는 전략적 파트너가 필요해 보입니다.

 

 

SK텔레콤의 모바일 자산들과 SK컴즈의 SNS 서비스는 다음과 결합했을때 충분히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보여집니다.

최근에 다음에서 검색개편을 하면서 눈에 띄었던 부분은 지식인,카페,블로그 로 섹션화 시켜서 보여주던 검색방식을 미디어 성격에 상관없이 통합웹이라는 방식으로 구글처럼 우수한 문서들을 우선 정렬시켜 보여주게 개편되었습니다.
(아직은 다음에서 세부키워드들에 한해서 통합웹으로 검색됩니다.)

 

다음에서 통합웹으로 검색되는 모습

 

 
그런데 한가지 눈여겨 봐야 할점은 네이트의 검색화면은 메인키워드,세부키워드 모두 통합웹으로 운영된다는 사실입니다.

 

네이트 웹통합 검색화면

 

 
앞으로 다음과 네이트가 업무제휴로서 정액과금방식(CPT)은 SK컴즈가 운영하고 클릭당 과금방식(CPC)은 다음이 운영한다고 합니다.

 

 

양사의 업무제휴로서 어느정도 검색 플랫폼을 맞춰 나갈 확률이 커 보이고, SK컴즈가 다음을 인수하게 될 학률도 점차 높아질 것으로 보여집니다.

 

이번에 다음과 네이트의 협력이 네이버로 광고주들의 쏠림을 저지하려고 하는 것이라면, 검색 키워드 광고의 적?으로 돌변한 지식인,카페,블로그 검색섹션은 어떻게 던지 개편할 것이 분명해 보입니다.

 
그것이 웹통합 검색으로 보여질지 어떨지는 확실치 않지만, 다음의 검색개편 과정과 네이트와의 업무제휴 과정을 볼때는 큰 그림이 그려지고 있는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네이버에서 메인 키워드들의 블로그 검색을 봉쇄하면서 수익블로거들이 다음의 메인키워드 상위노출 쟁탈전을 벌이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이런때에 다음마저 통합웹으로 전환된다면 수익면이나 트래픽 면에서 블로거들에게는 좋지 않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필자가 오늘 포스팅 하는 내용은 다음과 네이트의 업무제휴를 보면서 블로그 검색노출을 전망해 본 것인데,
블로거들에게 있어서 다음과 네이트의 업무제휴는 좋은 소식은 아니라고 보여집니다.

17 thoughts on “다음과 네이트가 손잡고 네이버 넘어설수 있을까?

  1. 사실 아직까지는 그 둘이 합친다고해서 크게 달라지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참신한 서비스로 끌어와야한다고 생각하는데, 다음의 경우에는 다음뷰와 아고라가 괜찮아 많은 유입이 이루어지는 상황에 더 발전했으면 하는데, 어찌 네이트와 손을 잡는지…. 서비스말아먹기 최고의 사이트랑….

  2. 그렇게 한다해도 어렵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워낙 규모가 크고.. 제가 모르는 그 이상의 것이 있기에 힘들 것 같아요..

    이건 여담인데, 다음의 모바일서비스는 네이버를 뛰어넘을 만큼의 가치가 있더라구요.. 이 영역으로라도 발전을 한다면 가능성이 있을 것 같아요.ㅎ

댓글을 남겨주세요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